지난주 부활 주일에 이어 어린이 주일로 지킨 오늘 정우리의 입교와 송채희 권사님의 모친 이숙자 성도님에 대한 세레식을 베풀었습니다.